UPDATE. 2018-11-19 20:39 (월)
여자 골프 세계랭킹 1·2·3위 '맞대결'
여자 골프 세계랭킹 1·2·3위 '맞대결'
  • 연합
  • 승인 2018.02.28 2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펑산산·톰프슨·박성현
싱가포르서 동반플레이
여자골프 세계랭킹 1, 2, 3위인 펑산산(중국), 렉시 톰프슨(미국), 박성현(26)이 싱가포르에서 동반플레이를 벌인다.

3월 1일 싱가포르에서 개막하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HSBC 월드 챔피언십(총상금 150만 달러) 대회 조직위원회가 28일 발표한 1라운드 조 편성표를 보면 펑산산과 톰프슨, 박성현은 1일 오전 11시 30분(이하 한국시간) 1번 홀에서 경기를 시작한다.

펑산산은 지난해 11월부터 세계랭킹 1위를 유지하고 있으며 박성현은 펑산산에 앞서 11월 초에 처음 세계 1위를 경험한 바 있다.

톰프슨은 아직 세계 1위에 오른 적이 없지만 26일 발표된 세계랭킹에서 4위에서 2위로 두 계단 상승하며 펑산산을 추격하고 있다.

랭킹 포인트는 펑산산이 7.33점, 톰프슨이 7.23점이며 박성현은 6.67점이다. 싱가포르 맞대결 결과에 따라 순위가 뒤바뀔 가능성이 있다.

이 대회에서 2015년, 2017년에 우승한 박인비(30)는 장하나(26), 앤절라 스탠퍼드(미국)와 함께 11시 06분에 1번 홀을 출발한다.

올해 LPGA 투어 신인 고진영(23)은 제시카 코르다, 브리트니 린시컴(이상 미국)과 함께 11시 18분, 1번 홀 티오프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