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2-11 22:13 (화)
'또 멀티골' 손, 날았다
'또 멀티골' 손, 날았다
  • 연합
  • 승인 2018.03.12 2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경기 연속 득점포… 본머스 상대 시즌 17·18호골
▲ 12일 새벽(한국시간) 영국 본머스의 바이탈리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본머스와의 2017-2018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30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손흥민이 골을 넣은 뒤 환호하고 있다. 연합뉴스

손흥민(토트넘)이 또다시 멀티골을 기록하며 4경기 연속 뜨거운 득점 행진을 이어갔다.

손흥민은 12일 새벽(한국시간) 영국 본머스의 바이탈리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본머스와의 2017-2018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30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후반 17분과 42분 잇따라 득점을 올렸다.

이날 2선 공격수로 선발 출전했다가 해리 케인의 부상 이후 전방으로 올라온 손흥민은 1-1이던 후반 17분 델리 알리가 왼쪽에서 올려준 패스를 왼발 발리슛으로 연결했다.

손흥민의 발에 맞은 공은 한 차례 바운드 후 본머스의 골망을 흔들었다.

손흥민의 이번 시즌 리그 11번째 골이자, 시즌 17호 골이다.

후반 42분에는 리그 12호, 시즌 18호 골을 터뜨렸다.

역습 상황에서 손흥민에게 한 번에 공이 연결됐고 손흥민은 침착하게 단독 돌파한 후 영리하게 골키퍼를 제치고 유유히 득점을 올려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이날 승리로 리그 4연승, 12경기 무패 행진을 이어간 토트넘은 승점 61이 되면서 전날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 패한 리버풀을 제치고 리그 3위로 올라섰다.

후반 손흥민의 두 골로 승기를 굳힌 토트넘은 후반 추가 시간 오리에의 추가 골로 4-1 완승을 거뒀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