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1 17:21 (금)
남원의료원, 간호·간병 통합 병동 운영
남원의료원, 간호·간병 통합 병동 운영
  • 신기철
  • 승인 2018.03.13 2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박주영 원장
전라북도 남원의료원(원장 박주영)이 보호자나 간병인 없이 전문 간호사가 환자에게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간호·간병 통합서비스 병동을 운영한다.

간호·간병 통합서비스란 보호자·간병인이 없는 병원, 즉 전문 간호사와 간호조무사가 24시간 환자를 돌보는 제도이다.

‘환자 중심의 병동’ 구축이 가능한 이 서비스는 의료인은 환자에게 집중할 수 있고, 환자는 전문 인력을 통해 보다 안전하고 수준 높은 입원 서비스를 제공 받음으로써 빠른 회복을 기대할 수 있다.

환자에 대한 총체적 간호를 지속적으로 제공하고 간병비 부담을 줄여주는 효과도 있다.

박주영 원장은 “간병 문제때문에 치료를 미뤄왔던 환자와 가족들에게 희소식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정직한 진료를 실현하며 지역주민의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위해 노력하는 지역거점공공병원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