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4 08:40 (월)
고창군, 22억원 들여 농촌생활환경 개선
고창군, 22억원 들여 농촌생활환경 개선
  • 김성규
  • 승인 2018.03.13 2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이 농촌마을의 노후화된 마을기반시설과 열악한 주거환경개선을 위해 22억원을 투입하여 농촌생활환경정비사업을 추진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를 위해 지난 1월 사업대상지 현지답사 후 2월 말 실시설계를 완료하여 이달 중 사업을 조기 시행하며, 주민들의 불편함이 컸던 마을하수도 및 안길 정비 등 기초생활 환경개선에 중점을 두고 사업을 추진한다.

현재 농촌마을의 주거환경은 1970년대 새마을사업으로 추진한 마을안길이 노후화되고 협소하여 차량과 통행 시 불편함이 큰 곳이 많다.

군은 지속적인 생활환경정비사업을 통해 마을안길을 확포장하고, 노후화된 마을 하수도를 정비하여 생활오수로 인한 악취를 제거함으로서 주민불편을 해소하고 정주여건을 개선해 나가고 있다.

고창군 관계자는 “농촌생활환경정비사업 추진으로 가장 시급했던 주민불편사항을 해소해 정주기반시설 확충 및 주민의 삶의 질 향상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