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6-25 22:10 (월)
전북 정치권, 지역 현안 특교세 확보 잇따라
전북 정치권, 지역 현안 특교세 확보 잇따라
  • 박영민
  • 승인 2018.03.13 2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 정치권의 지역 현안 해결을 위한 특별교부금 확보 소식이 잇따르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이춘석 의원(익산갑)은 그동안 경작로 폭이 좁아 영농활동에 지장을 줬던 익산시 성당면 경작로 확·포장 공사를 위한 특별교부세 12억 원을 확보했다고 13일 밝혔다.

같은 당 안호영 의원(완주진안무주장수)도 △완주군 공공승마장 조성 사업비 5억 원 △진안군 원단양교 정비 8억 원 △무주군 하유~중유간 확포장 5억 원 △장수군 노인일자리 공동작업장 신축 4억 원 등 모두 52억 원의 지역현안 및 재난안전 특별교부세를 확보했다.

민주평화당 정동영 의원(전주병)은 전주 팔복동 첨단벤처단지 지식산업센터 건립 5억 원을 비롯해 전주혁신도시 다목적체육세터 건립 5억 원, 황방산 등산로 정비 5억 원, 원동 회룡마을 농배수로 정비 5억 원의 특별교부금을 따냈다.

같은 당 김광수 의원(전주갑)은 노송 다목적 스포츠센터 건립 5억 원과 중화산도서관 10억 원, 한옥마을 실개천 및 쉼터 조성사업 3억 원을 확보했다.

무소속 이용호 의원(남원임실순창)은 남원 어린이청소년 도서관 건립 6억 원, 일반산업단지 조성 10억 원, 임실 치즈마을 소교량 재가설 6억 원, 순창 다용도 보조경기장 조성 4억 원 등 모두 37억 원의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를 확보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