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6-25 22:10 (월)
농촌 향토자원, 산업 연계 육성…전북도, 사업 대상자 모집
농촌 향토자원, 산업 연계 육성…전북도, 사업 대상자 모집
  • 김세희
  • 승인 2018.03.13 2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의 복분자, 장수군의 오미자 같은 지역 향토자원을 1·2·3차 산업과 연계해서 육성하는 사업이 시작된다.

전북도는 농촌 향토자원과 산업을 연계하는 ‘2019년 향토산업육성사업’ 대상자를 4월 20일까지 신청을 받는다.

지원대상자는 시·군 혹은 농업인 조직, 향토기업 등이 구성한 법인(사업단)이다. 사업을 희망하는 법인은 신청서와 사업계획서, 관련 증빙서류를 첨부해 시·군 담당부서에 신청해야 한다.

도는 시·군에서 취합한 신청서를 심사한 뒤 우수한 법인을 선정해 농림축산식품부에 제출할 계획이다. 선정된 법인은 4년 간 30억 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

도 관계자는 “지역의 향토자원을 1·2·3차 산업과 연계하면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며 “농촌의 어려운 현실을 극복하기 위해 중점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