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6 18:28 (금)
KCC 하승진 "모든 건 운명, 승리에 힘 보탤 것"
KCC 하승진 "모든 건 운명, 승리에 힘 보탤 것"
  • 연합
  • 승인 2018.03.15 2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플레이오프 미디어데이서
입담 과시하며 각오 밝혀

“모든 건 다 운명에 맡기겠습니다.”

프로농구 전주 KCC의 ‘공룡 센터’ 하승진(33)이 플레이오프를 앞두고 미디어데이에서 ‘운명론’을 설파하며 입담을 과시했다.

하승진은 15일 서울 강남구 리베라호텔에서 열린 2017-2018 정관장 프로농구 플레이오프 미디어데이에서 처음 각오를 밝힐 때부터 “운명은 정해져 있다. 그렇다고 가만히 앉아있지는 않겠다”면서 “좋은 운명으로 승리에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그는 ‘6강 플레이오프가 몇 차전까지 갈 것 같으냐’는 질문에도 “운명이 4차전 정도로 이끌 것 같다”고 답했고, 지난해 챔피언결정전과 올해 상황을 비교하면서도 “다른 양상으로 진행될 거라고 운명이 말해주고 있다”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하승진은 여섯 글자로 각오를 드러내는 순서에서는 팬들이 KCC를 부르는 애칭인 ‘장판’을 활용해 ‘장판 레츠 기릿 (Let’s Get It·해보자)’이란 구호로 ‘스웨그’를 뽐내기도 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