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7 13:41 (토)
남원 유곡·두락리 고분군, 국가 사적 제542호 지정
남원 유곡·두락리 고분군, 국가 사적 제542호 지정
  • 신기철
  • 승인 2018.03.27 2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국 시대 무덤 축조 중요 자료
시, 수목제거 등 정비 실시 계획
남원 유곡리와 두락리 고분군이 각각 국가지정문화재 사적 제542호로 지정됐다.

남원시 인월면 유곡리 성내마을 북쪽에 있는 남원 유곡리와 두락리 고분군은 삼국시대 남원 운봉고원 지역에 존재했던 가야세력의 지배자 무덤군으로 추정되고 있으며, 현재 40여기의 대형 무덤들이 무리지어 있다.

이 무덤들 중에는 직경 20m가 넘는 초대형 무덤들도 상당 수 존재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이번에 사적 지정 예고된 고분군의 범위는 40필지 9만8225㎡로 무덤의 전체 분포권에 해당된다.

유곡리와 두락리 고분군은 가야와 백제의 고분 축조 특징을 모두 지니고 있고, 출토유물도 재지세력 및 백제의 특징을 보여주는 유물이 함께 출토돼 5∼6세기 남원 운봉고원을 중심으로 백제와 가야 지역의 고대사와 고대 문화 연구에 중요한 유적으로 주목된다.

남원시는 2018년 유곡리와 두락리 고분군 수목 제거 및 정비를 우선적으로 실시하여 유적 보존과 정비를 단계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