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1 17:21 (금)
군산여고생들 "침체된 경제 살려달라"
군산여고생들 "침체된 경제 살려달라"
  • 문정곤
  • 승인 2018.03.28 21: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와대 국민청원 호소
▲ 군산여고 학생들이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올린 글.
군산여자고등학교 학생들이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침체된 군산을 살려달라”는 게시물을 올려 화제다.

군산여고 3학년 학생들은 게시물을 통해 “군산시의 상가 및 식당, 원룸 등은 폐허로 변한 지 오래다”라며 “군산 재정의 60~70%를 차지하는 조선소와 한국지엠 군산공장이 문을 닫으면 군산의 경제는 더욱 침체되고 대부분의 시민분들은 큰 손해를 입을 것”이라고 전했다.

학생들은 “복합 리조트 설치, 문화관광 기반 시설 구축, 다양한 문화 행사를 통한 볼거리 제공 등 막연한 계획만 들려오는 것 같아 불안감을 떨쳐 낼 수가 없다”면서 “2023년을 목표로 한 잼버리 사업도 장기적인 사업이다 보니 현재의 군산 경제 위기에 도움이 될 수 있을지 의문이 든다”고 밝혔다.

이어“정부에서 군산경제가 버틸 수 있는 단기적인 대안 사업을 마련해 주길 부탁하며, 현대중공업 군산조선소와 GM 군산공장에 대한 대책을 구체적으로 마련해 시민들의 걱정과 불안을 없애주길 바란다”고 청원했다. 이들은 “군산공장 폐쇄의 원인이 막연히 귀족노조 때문이라고 생각하시는 분들이 많지만, 노조 문제만이 아닌 경영 부분 등 복합적인 문제가 발생했다고 생각한다”며 “국민들에게 정확한 공장 폐쇄의 원인을 밝혀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