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9 10:15 (월)
'일본뇌염 주의보'…작은빨간집모기 첫 확인
'일본뇌염 주의보'…작은빨간집모기 첫 확인
  • 연합
  • 승인 2018.04.03 2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0세 이상 주의 필요
부산 지역에서 일본뇌염을 전파하는 작은빨간집모기가 처음 확인되면서 전국에 ‘일본뇌염 주의보’가 발령됐다.

질병관리본부는 3일 일본뇌염 주의보를 발령하면서 일본뇌염 환자의 90%가 40세 이상으로 나타나 해당 연령층에서는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보건당국은 작은빨간집모기가 처음 발견되면 주의보를 발령하고, 채집된 모기에서 일본뇌염 바이러스가 분리됐을 때 경보를 발령한다.

일본 뇌염 바이러스를 가진 매개모기에 물리면 99%는 증상이 없거나 열을 동반한 가벼운 증상을 보이지만, 일부에서는 급성뇌염으로 진행돼 그중 20~30%는 사망에 이를 수 있다.

감염 초기에는 고열, 두통, 구토, 복통, 지각이상 등의 증상이 나타나며 급성기에는 의식장애, 경련, 혼수, 사망에 이를 수 있다. 회복기에도 언어장애, 판단능력저하, 사지 운동 저하 등 후유증이 생길 수 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