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0 19:06 (목)
익산 실종 지적장애인 11일만에 길에서 발견
익산 실종 지적장애인 11일만에 길에서 발견
  • 남승현
  • 승인 2018.04.05 2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의 지적장애인 거주시설에서 실종됐던 30대 지적장애인이 11일 만에 거주시설로 돌아왔다. 이 남성은 폐가에서 숙식을 해결한 것으로 알려졌다.

익산경찰서는 지난 3일 오후 11시 20분께 완주군 삼례읍 수계리 버스정류장 인근에서 주변을 배회하던 지적장애 1급인 이흥관 씨(38)를 발견했다고 5일 밝혔다.

이 씨는 지난달 23일 새벽 2시 30분께 익산시 덕기동 소재 지적장애인 거주시설 창혜원에서 가출해 실종 신고가 접수됐다. 발견 당시 김 씨는 얼굴과 발에 약간의 상처가 있었지만 비교적 건강한 상태였다고 창혜원 관계자는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