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7 13:41 (토)
추신수, 동갑내기 친구 오승환과 맞대결서 적시타
추신수, 동갑내기 친구 오승환과 맞대결서 적시타
  • 연합
  • 승인 2018.04.09 2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 5경기 연속 안타 행진
오, ⅓이닝 2피안타 고전
추신수(36·텍사스 레인저스)가 동갑내기 친구 오승환(36·토론토 블루제이스)을 상대로 두 번째 맞대결에서도 안타를 쳤다.

추신수는 9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2018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토론토와 홈경기에 1번 타자 우익수로 출전해 3-7로 뒤진 8회말 1사 1, 2루에서 오승환과 마주했다.

1사 1루에서 등판한 오승환은 대타 노마 마자라에게 우전안타를 허용했고, 드류 로빈슨은 2루 뜬공으로 처리했다.

그리고 추신수와 운명적으로 맞섰다.

오승환은 직구를 감춘 채, 추신수와 상대했다.

초구 체인지업으로 추신수의 헛스윙을 끌어냈고, 다시 체인지업으로 유인구를 던졌다.

볼 카운트 1볼-1스트라이크에서는 좀처럼 던지지 않던 커브를 구사해 볼 카운트를 1볼-2스트라이크로 유리하게 끌고 갔다. 추신수는 3구째 스트라이크 판정에 불만스러운 표정을 짓기도 했다.

하지만 4구째 체인지업 유인구에 속지 않은 추신수는 시속 121㎞ 커브를 받아쳐 중견수 앞으로 향하는 적시타를 쳤다. 이 사이 2루주자 로빈슨 치리노스가 홈을 밟았다.

추신수에게 적시타를 맞아 앞선 투수가 내보낸 주자에게 득점을 허용한 오승환은 아쉬움 속에 마운드를 내려갔다. 이날 오승환의 성적은 ⅓이닝 2피안타 무실점이다.

이날 추신수는 5타수 2안타 1타점 1득점으로 활약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