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9 10:15 (월)
추신수, 시즌 첫 도루
추신수, 시즌 첫 도루
  • 연합
  • 승인 2018.04.10 2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신수(36·텍사스 레인저스)가 연속 안타 행진을 5경기로 마감했다.

추신수는 10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의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와 벌인 2018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홈 경기에 1번 지명타자로선발 출전, 4타수 무안타 1볼넷 1도루를 기록했다.

5경기 연속 안타 행진에 마침표를 찍은 추신수의 시즌 타율은 0.325에서 0.295(44타수 13안타)로 떨어졌다.

추신수는 1회말 첫 타석에서 에인절스 우완 선발 개럿 리처즈에게 그냥 선 채로삼진을 당했다. 5구 승부 끝에 157㎞ 포심 패스트볼이 바깥쪽 낮은 코스로 파고들자반응하지 못했다. 3회말 1사에서 중견수 뜬공으로 물러난 추신수는 1-3으로 뒤진 5회말 선두타자로 나서 볼넷을 골라냈다. 추신수는 다음 타자 유릭슨 프로파르의 볼넷으로 2루에 진루한 뒤 1사에서 아드리안 벨트레 타석 때 도루를 시도해 3루에 안착했다. 추신수의 시즌 첫 도루. 텍사스는 벨트레까지 볼넷을 골라내 1사 만루의 기회를 잡았지만, 후속타 불발로 절호의 찬스를 득점 없이 날렸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