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2-17 08:33 (월)
[6·13 지선 여론조사] 전북 정당지지도 조사 - 도민 78.3% "민주당 지지"
[6·13 지선 여론조사] 전북 정당지지도 조사 - 도민 78.3% "민주당 지지"
  • 김세희
  • 승인 2018.04.10 20:47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내 정당지지도에서 더불어민주당이 독주체제를 구축하고 있다.

‘어느 정당을 지지하느냐’는 질문에 응답자의 78.3%가 민주당을 1순위로 꼽았다. 자유한국당 1.3%, 바른미래당 3.2%, 민주평화당 3.1%, 정의당 3.5%은 오차범위(±1.2)의 지지율이다.

지난 2월 국민의당이 바른미래당과 민주평화당으로 나뉘었지만, 도민들은 두 정당 모두 대안정당으로 인식하지 않는 것으로 보인다.

특히 민주당은 성별, 연령, 지역, 직업별로도 80%에 육박하는 견고한 지지율을 구축하고 있다. 성별로는 여성(80.7%), 연령별로는 40대(80.0%)·50대(80.7%), 지역별로는 장수군(85.8%), 직업별로는 주부(85.8%)가 가장 높은 지지율을 보였다.

정당 지지도는 지난 2014년 6·4지방선거의 당선자 비율과 비슷한 양상을 보인다. 당시 새정치민주연합은 기초단체장 선거에서는 14곳 중 7곳에서 당선자를 내는데 그쳤지만 광역·기초의원을 포함해 모두 181명(72%)의 당선자를 냈다. 이번 선거에서는 높은 민주당 지지율에 후보들이 민주당으로 몰리고 있는 상황이며, 민주당 후보끼리 경쟁하는 곳들도 많다.

이런 가운데 광역·기초의회 비례대표 정당투표에서 민주당 이외에 어느 정당이 유권자들의 지지를 더 얻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이번 조사는 전북일보와 KBS전주가 (주)한국리서치에 의뢰, 전북에 거주하는 만19세 이상 성인남녀를 대상으로 4월 4일부터 8일까지 5일간 진행됐다. 14개 시군별로 500명씩, 모두 7000명을 유선전화 RDD와 무선가상번호를 이용한 전화면접조사방식으로 조사했다. 표집은 시군 권역별 성별 연령별 기준 비례할당추출했다.

시군별 유선전화 RDD 비율은 20.0%에서 21.6%, 무선가상번호 비율은 78.4%에서 80.0%이며, 응답률은 29.3%(시·군별 20.7%에서 41.1%)이다. 분석방법은 시군별 완료 사례수를 2018년 2월 행정안전부 발표 주민등록 인구 기준으로 권역별 성별 연령별 가중치를 적용한 것이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1.2%p(시·군별 ±4.4%p)이다.

여론조사결과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ㄴㅇㄹㄴㅇㄹ 2018-04-11 11:13:39
이렇게 몰빵해봐야 결국 호남에서 광주 전남 다음 취급일뿐. 진짜 머리가 좋다면 30%정도 의석은 다른 정당에게 주는게 좋은데 전북 사람들 솔찍히 멍청하고 단합도 안되고 목소리만 크고 흥분만 잘하는 사람들이라 ㅋㅋ 전라북도 사람이지만 문재인때도 노무현 김대중때랑 별다를바없이 광주 전남만 챙길꺼 챙기고 끝날듯 ㅋㅋ

도민 2018-04-11 09:19:37
그리고 전북 부안군 줄포면이 처가라고 하는 홍준표는 지난 대선때 전주유세때 장인어른을 영감탱이라고 비하하고, 거기에 26년간 자기집에 못오게 했다고 하는데, 전북에 사시는 어르신들이 홍준표 좋아할리가 없지. 오히려 버르장머리 없는놈으로 밖에 안보이지. 요즘도 막말하는거 보면 진짜 지성인도 아닌 조선시대 신분계층중 천민들이나 쓸법한 말을 하고 있으니 말이지. 민주평화당은 이제 정동영, 조배숙은 지겹다... 도대체 몇번이나 해먹는건가? 정동영은 서울에서 출마했다가 떨어져 이제는 전주밖에 없나? 자유당 정진석하고 똑같은 부류임. 민주평화당은 호남팔이를 하지 말고, 정정당당 정책을 펼치고, 신진인물을 데려와야지 지금 정당을 보면 다 호남지역구 국회의원밖에 없어. 확장성이 없으니 망할뿐이지.

도민 2018-04-11 09:14:29
전북이 이렇게 더불어민주당을 지지할수 밖에 없는건 아무래도 간철수의 공이 큰듯.. 간철수가 작년 대선에서 패배하고 3개월후 당대표되고 나서 한짓이 고창출신 김이수 헌재소장을 낙마시킨게 화근이지. 진짜 이거 안잊고있다. 그리고 자유한국당은 전북에서 존재가 없지. 전북의 나이드신 할아버지, 할머니들도 자유한국당 싫어함. 젊었을때 지역차별을 경험해본 세대이기에 잘 알지. 그리고, 자유한국당은 예전에 새누리당 시절 전주 완산을에서 정운천을 당선시켜줬는데도 예결위원으로 정운천을 배제하고 tk친박들로 채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