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3 11:49 (일)
시리아 영향 적은 성장주에 관심을
시리아 영향 적은 성장주에 관심을
  • 기고
  • 승인 2018.04.15 1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스피지수는 미국 중국의 무역분쟁 우려 완화에도 불구하고, 바이오기업들의 감리이슈로 2400포인트선에서 횡보하는 모습을 보였다. 바이오업종에서 이탈한 자금이 IT업종으로 이동하는 모습을 보였다. 지수는 전주 대비 25.49포인트(1.05%) 상승한 2455.07포인트로 마감했다.

수급별로 보면 외국인과 개인은 각각 5762억원과 983억원 순매수했고, 기관은 720억원을 순매도 했다.

종목별로 보면 외국인은 삼성물산, SK하이닉스, 삼성전기, 삼성전자, NAVER 순매수했고, 셀트리온, 현대엘리베이터, 하나금융지주, 삼성SDI, 우리은행 순매도했다.

기관은 삼성물산, 셀트리온, 삼성전기, 한미약품, 우리은행 순매수했고, 삼성증권, NAVER, 삼성바이오로직스, SK텔레콤, SK이노베이션 순매도했다.

코스닥지수는 외국인과 개인의 순매수세로 890포인트선을 회복했다. 지수는 전주 대비 23.91포인트(2.75%) 상승한 891.87포인트로 마감했다.

수급별로 보면 외국인과 개인은 각각 830억원과 664억원 순매수했고, 1052억원을 순매도했다.

종목별로 보면 외국인은 에이치엘비, 카페24, 컴투스, 바이로메드 순매수했고, 셀트리온헬스케어, 아프리카TV, 텍셀네트컴, 삼천당제약, 테스 순매도했다.

기관은 펄어비스, 비에이치, 테스, SK머티리얼즈, SKC코롱PI 순매수했고, 셀트리온헬스케어, 에이치엘비, 에스엠, 메디포스트, 컴투스 순매도했다.

그동안 시장의 큰 변수였던 미국중국간 무역분쟁이 소강국면에 접어들면서 시장의 관심은 정치이슈보다는 상장기업들의 1분기 실적으로 이동할 것으로 예상된다.

그간 보여왔던 트럼프대통령의 예측불가했던 정책적 정치적액션에 대해 시장은 학습효과로 적응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고, 글로벌 유동성들도 위험자산쪽으로 점진적으로 이동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다만 시리아문제로 미국 프랑스 영국과 러시아의 구도로 진행되고 있어 단기적으로 흔들릴 수 있겠지만 그간 학습효과로 인해 시간이 지남에 따라 변동폭은 축소하는 흐름이 예상된다.

증시는 대외변수에 대한 변동성을 상대적으로 피해 가는 움직임 속에서 1분기 기업실적에 주목할 것으로 예상되어 개별 기업별 순환매 장세가 지속될 것으로 전망된다.

국내 상장사들의 분기실적이 바닥권에서 상승하는 상황에서 현 지수영역에서는 비중확대가 바람직해 보이고, 시리아문제와 관련이 적은 IT, 자동차, 내수주와 중소형 성장주에 관심을 가지고 접근할 필요가 있어 보인다. <KB증권 익산지점 금융상품팀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