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7 13:41 (토)
전북교육청, 고창에 가상현실 기반 안전체험관 개관
전북교육청, 고창에 가상현실 기반 안전체험관 개관
  • 최명국
  • 승인 2018.04.16 2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교육청은 고창 삼인종합학습장에 가상현실(VR) 기반 안전체험관을 구축했다고 16일 밝혔다.

이 안전체험관은 고창군 아산면에 위치한 삼인종합학습장(옛 삼인초등학교) 시설 중 일부를 활용해 VR 재난안전, 교통안전, 응급처지, 소방, 지진, 방사능 교육 등을 체험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가상현실 재난안전 체험은 평소 겪기 힘든 재난 상황을 실제 상황과 유사하게 가상현실로 표현한 것으로, 재난을 체험하고 재난 발생 때 대응 능력을 키울 수 있도록 설계됐다.

VR 체험은 HMD(Head mounted Display)를 착용해 지진, 화재 등 재난상황을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또, 교통안전 체험에서는 학생들에게 자동차 안전벨트 착용의 중요성을 교육한다.

또한, 심폐소생술과 자동제세동기 실습 및 소화기 사용방법도 체험할 수 있다.

전북교육청 관계자는 “우선 고창지역 학생을 대상으로 체험 중심의 안전교육을 하고, 향후 다른 지역 학생들도 참여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