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9 20:56 (월)
심야 술집 집단 난투극 20대 2명 체포영장 신청
심야 술집 집단 난투극 20대 2명 체포영장 신청
  • 천경석
  • 승인 2018.04.18 2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 달아난 일당 신병확보 주력
전주의 한 술집에서 집단 난투극을 벌인 폭력조직 용의자 2명에게 체포영장이 신청됐다.

경찰은 이들과 함께 난투극에 가담한 다른 용의자들의 신원 파악 및 검거에 주력하고 있다.

전주 완산경찰서는 18일 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A씨(25)와 B씨(26)에 대해 체포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 등 10여명은 지난 17일 오전 3시15분께 전주시 서신동의 B씨가 운영하는 술집에 둔기를 들고 들어가 집기를 부수고 B씨 등 3명을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B씨 등은 A씨 일행에게 맞서는 과정에서 흉기를 휘두른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집기를 부수는 과정에서 B씨가 흉기를 들고 막아서자 이를 제압하고 폭행했다.

시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현장에 도착했을 때는 이들 모두 달아난 뒤였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 등을 통해 이들의 범행을 확인하고 A씨와 B씨를 특정, 체포영장을 신청해 추적하는 한편 나머지 일당들의 신원도 조사 중이다.

경찰 관계자는 “폭력 정황에 비춰 조직폭력배들이 연관됐을 가능성을 배제하지 않고 있다”며 “이들의 신병을 확보하는 데 주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