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0-16 20:59 (화)
[선택 613 전북교육감 후보 정책 점검] (1) 교육복지 ⑤ 학업중단 위기학생 지원 - 숙려제 적극 활용…대안교육·학교 밖 청소년 지원도
[선택 613 전북교육감 후보 정책 점검] (1) 교육복지 ⑤ 학업중단 위기학생 지원 - 숙려제 적극 활용…대안교육·학교 밖 청소년 지원도
  • 최명국
  • 승인 2018.04.19 21:11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교생활 부적응 및 가정환경 등으로 인한 학업중단 위기학생 문제는 제도권 교육을 넘어 정부와 지방자치단체가 함께 해결해야 할 과제로 꼽힌다. 학업중단 숙려제, 대안학교 등이 점차 자리를 잡고 있지만 이들의 학교 복귀를 돕는 다양한 대안교육 프로그램은 아직 미흡하다는 지적이다.

전북교육감 입지자들은 학교 밖 청소년 지원 체계 확립, 대안교육 강화, 위기학생 집중 지원 등을 대안으로 꼽았다.

△이재경

이재경 후보는 위기학생 맞춤형 지원을 위한 유관기관 협의체 구성, 학업중단 다수 학교 특별 지원 및 관리, 보호관찰학생 멘토링 강화 등을 표방했다. 이 후보는 교육청과 지역사회 협업체계 구축을 통해 ‘학교 밖 청소년지원팀’만들고, 대안교실을 확충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또, 사회 직종별 전문가 멘토링 활동을 비롯해 직업훈련 교육시설에 위기학생들이 우선 선발될 수 있도록 하는 등 당당한 사회 일원으로 성장시키겠다고 강조했다.

△천호성

천호성 후보는 학업중단 숙려제를 적극 활용·지원해 위기학생들의 학교부적응을 해소하겠다고 밝혔다. 학업중단 의사를 밝힌 학생 등을 대상으로 Wee센터와 교외 위탁교육기관 등에서 심리상담, 진로직업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겠다는 계획이다. 천 후보는 또, 학업중단 전에 교육이 가능한 대안학교, 평생교육기관, 대안교육 위탁기관 등을 소개해 학업 지속을 유도하고 학교 밖 청소년 취업활동도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황호진

황호진 후보는 전주지역 일반학교 재학생 10명 중 3명은 학업중단에 대해 생각한 적이 있다는 최근 통계자료를 들어 학기 초 잠재적 학업중단 청소년의 학교 적응을 돕는 학업중단 예방 프로그램을 개발하겠다고 강조했다. 또, 학교급별 위험요인에 따른 특성화 프로그램 마련도 제시했다. 이어 가족프로그램 활성화를 비롯해 학교, 지역사회, 청소년 전문상담기관과 연계한 청소년 학업 및 진로 관련 프로그램을 확대·운영하겠다고 밝혔다.

△김승환

김승환 교육감은 학업부적응 및 학업중단 맞춤형 프로그램을 집중 지원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 위기학생 개별 지원에 적합한 교육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대안교육 위탁기관 협의체도 운영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앞으로 대안교육 위탁기관과 교육청간 소통을 위해 대안교육 위탁기관 지원센터를 설치하겠다며 학업중단 위기학생 지원을 위한 교육과정 연계 강화 등 다각적 방안을 강구하고 있다고 밝혔다.

△서거석

서거석 후보는 학교·교육청·지역사회가 연계해 개인별 상황에 맞는 원스톱 통합지원시스템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또, 대안교육기관 네트워크화 및 지원을 강화하고 음악·미술·방송 등 특성화된 공립형 대안학교 설립을 제시했다. 서 후보는 지방자치단체나 원도심학교 등 유휴시설에 학교 밖 청소년을 위한 전용공간을 마련하고, 맞춤형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이들의 사회 재진입을 돕겠다고 강조했다.

△유광찬

유광찬 후보는 학교와 교육청, 지방자치단체 등이 함께 학업중단 위기학생을 지원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갖춰야 한다고 밝혔다. 유 후보는 학업중단 위기학생 관리 시스템 마련 및 학업중단 위기학생 숙려제 내실화를 강조했다. 유 후보는 또, 상담과 인성교육 등을 수행하는 특별교육 위탁기관을 지정해 위기학생의 학교 복귀를 지원하고 교내 대안교실 운영을 통해 학습권을 보장하겠다고 밝혔다.

△이미영

이미영 후보는 위기학생을 조기 발견해 학업중단을 예방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후보는 학업중단 결심 전에 위기징후를 미리 포착해 학업중단 숙려제에 참여시키면 학업지속률이 훨씬 높다고 설명했다. 그는 또, 학업중단 숙려제와 연계한 직업학교 연계 및 대안학교 활성화를 끌어내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지역의 청소년상담복지센터 등과 연계해 위기학생에 대한 상담 기능을 강화하겠다고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전북일보 2018-04-22 17:50:43
전북사람님이 게시하신 댓글 가운데 공직선거법 제110조 제2항 위반에 해당하는 내용이 있어 삭제 조치하였습니다. 공명선거 문화를 위해 비방·인신공격은 자제해 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