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0-19 20:25 (금)
군산항서 한국지엠 민자부두 반납 진행
군산항서 한국지엠 민자부두 반납 진행
  • 안봉호
  • 승인 2018.04.23 2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5월 한국 지엠 군산 공장의 폐쇄를 앞두고 군산항에서 한국 GM 민자부두의 반납 절차가 진행되고 있다.

군산해수청에 따르면 한국지엠은 지난달 31일자로 군산항 41번 선석 한국지엠 자동차부두를 반납한다는 의사를 밝혀왔다.

이 부두는 길이 300m×300m 규모로 지난 1990년대 초 한국지엠 투자로 건설, 국가에 귀속됐으며 한국 지엠은 그간 항만시설의 무상사용을 통해 투자비를 보전받아와 현재 투자비 보전 잔액은 10억원에 불과한 상태로 알려졌다.

군산해수청은 이 부두를 반납받기 위해 이달초 한국지엠측에 부두내의 건물을 철거하고 파손된 방충재의 보수 등 원상회복을 요구했다.

군산해수청은 이 부두의 반납 절차가 이행되는 대로 이 부두의 공용화 등 여러 방면으로 활용방안을 모색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