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7 13:41 (토)
김정은 북 국무위원장, 방명록에 "새로운 력사는 이제부터"
김정은 북 국무위원장, 방명록에 "새로운 력사는 이제부터"
  • 연합
  • 승인 2018.04.27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27일 역사적인 남북정상회담을 시작하기에 앞서 방명록에 “새로운 력사(역사)는 이제부터. 평화의 시대, 력사(역사)의 출발점에서”라고 썼다.

김 위원장은 이날 회담 장소인 남측 ‘평화의 집’에 도착, 1층에 마련된 방명록에 서명하고 문재인 대통령과 함께 기념촬영을 했다.

김 위원장은 이후 같은 층에 있는 접견실로 이동해 잠시 사전환담을 하고, 2층 정상회담장으로 이동해 오전 10시30분부터 정상회담을 시작할 예정이다.

방명록 서명대는 전통 ‘해주소반’에서 영감을 받아 제작됐다. 손님을 초대한 기쁨과 환영의 의미가 담겼으며, 방명록 의자는 길함을 상징하는 ‘길상 모양’으로 제작해, 좋은 일이 일어나길 기대하는 소망을 담았다.

/연합뉴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