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20 14:57 (화)
전주 인후동에 청소년센터 건립 시작
전주 인후동에 청소년센터 건립 시작
  • 백세종
  • 승인 2018.05.01 2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동·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을 돕는 ‘야호 프로젝트’를 추진하는 전주시가 청소년들을 위한 다목적 복합문화 공간인 청소년센터 건립에 나섰다.

전주시는 내년 6월 개관을 목표로 덕진구 인후동1가에 65억원을 투입, 지하1층~지상 4층, 연면적 2400㎡ 규모의 청소년센터 건립에 착수했다고 2일 밝혔다.

청소년센터에는 공연장과 상담실과 강의실, 동아리방, 진로직업체험실, 다목적실 등의 공간이 들어선다.

향후 전주지역 아동·청소년시설을 총괄하는 컨트롤 타워의 역할도 수행하게 된다.

시는 전주시 청소년센터를 전주형 창의학교인 야호학교와 함께 전주지역 청소년들의 중심 활동공간으로 활용할 방침이다.

특히, 상대적으로 청소년시설이 부족했던 아중지구에 청소년시설이 들어서면서 동부권 청소년들의 문화격차도 해소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