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5 20:07 (목)
간절기 vs 환절기
간절기 vs 환절기
  • 기고
  • 승인 2018.05.02 2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변덕스런 날씨가 이어지고 있는 요즘 사람들의 옷차림도 변덕스럽다.

요즘같이 일교차가 크게 벌어지는 계절을 ‘간절기’ 혹은 ‘환절기’라고 표현한다.

‘간절기(節期間)’란 말은 ‘절기의 사이’라고 해석하는 일본어 ‘환절기(換節期)’라는 말의 해석을 혼동해 ‘환절기=간절기’라는 인식에 의해 잘못 사용되고 있다.

지난 2000년 국립국어원이 ‘간절기’를 신어 목록에 올렸지만, 이는 한 해 동안 신문이나 잡지 등에 새로 등장한 용어를 모은 것으로, 그 말이 어법상 옳다는 의미는 아니다.

어쩌면 날씨는 시간과 자연의 흐름 속에 자연스럽게 변화하는 것이기 때문에 ‘계절과 계절’ 사이라는 ‘간절기’로 표현하는 것보다 ‘계절이 바뀌어 간다’는 의미의 ‘환절기’가 더욱 어울리지 않을까? <맹소영 날씨칼럼니스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