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19 19:42 (수)
바람의 무게
바람의 무게
  • 기고
  • 승인 2018.05.03 2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육상·해상 가리지 않고, 봄인가 싶을 정도로 찬바람이 강하게 불고 있다.

이렇게 잡힐 듯, 잡히지 않고 자유롭게 대지를 누비는 바람 그 자체에는 무게가 없지만 바람이 끌고 다니는 공기는 만만치 않은 무게를 갖고 있다.

공기의 누르는 힘을 ‘기압’이라고 하는데, 1기압은 가로, 세로 1cm의 면적을 1kg이 누르는 힘과 같아서, 보통 성인이 손바닥 위에 쌀 한 가마니를 올려놓고 있는 셈이다.

이런 엄청난 무게를 우리가 느끼지 못하는 이유는 우리 몸 안쪽에서도 그만큼의 똑같은 크기의 힘이 밖으로 작용하고 있기 때문이다.

따뜻한 공기는 가벼워 위로 올라가고, 차가운 공기는 무거워 아래로 내려와 기압이 높아지는데, 이런 공기의 상대적인 기압 차이에 의해 바람이라는 기상현상이 생기는 것이다. <맹소영 날씨칼럼니스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