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4 08:40 (월)
오승환, 시즌 첫 2이닝 무실점
오승환, 시즌 첫 2이닝 무실점
  • 연합
  • 승인 2018.05.07 2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승환(32·토론토 블루제이스)이 올 시즌 최다인 2이닝을 소화하며 무실점 투구를 했다.

오승환은 6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 트로피카나 필드에서 열린 2018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탬파베이 레이스와 방문경기, 1-4로 뒤진 6회 등판해 2이닝 동안 안타 없이 볼넷 한 개만 내주고 무실점으로 막았다.

이날 오승환은 공 26개를 던졌고, 최고 구속은 시속 149㎞를 찍었다.

3경기 연속 무실점 행진을 이어간 오승환은 시즌 평균자책점을 1.76까지 낮췄다.

오승환이 메이저리그에서 2이닝 이상을 소화한 건,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에서 뛴 2017년 5월 18일 보스턴 레드삭스전(2이닝 1피안타 무실점) 이후 353일 만이다. 오승환의 역투에도 토론토는 3-5로 져 3연패 늪에 빠졌다.

이날 토론토는 1회말 2사 1, 2루에서 2루수 루르데스 구리엘 주니어의 포구 실책으로 선취점을 내줬고, 3회 1사 1, 3루에서 윌슨 라모스에게 적시타를 맞아 추가점을 빼앗겼다.

1-3으로 끌려가던 4회 1사 2루에서도 구리엘 주니어의 실책으로 1사 1, 3루에 몰린 뒤 더피에게 희생플라이를 맞아 뼈아픈 실점을 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