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19 13:46 (수)
공금 횡령 의혹 완주 장애인단체 전 회장 등 2명 불구속 입건
공금 횡령 의혹 완주 장애인단체 전 회장 등 2명 불구속 입건
  • 천경석
  • 승인 2018.05.09 2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 도내 한 장애인 단체에서 공금을 부정 사용한 전직 회장과 직원이 경찰에 붙잡혔다.

전북지방경찰청은 9일 업무상 횡령 혐의로 완주의 한 장애인단체 전 회장 A씨(59) 등 2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 등은 지난 2016년부터 올해 1월까지 지자체에서 지급한 보조금 수천만 원을 횡령한 혐의를 받고 있다. 조사 결과 A씨는 보조금을 직원 B씨 개인 계좌를 통해 빼돌린 것으로 조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