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3 11:49 (일)
"정책자금 연장 지원 대출금 연기해달라"
"정책자금 연장 지원 대출금 연기해달라"
  • 김세희
  • 승인 2018.05.09 2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금융기관과 간담회서 군산지엠 협력업체 요청
군산지엠 협력업체들이 정책자금을 연장지원하고 대출금을 연기해달라고 전북도에 요청했다.

이 같은 요청은 9일 도가 최정호 정무부지사의 주관 하에 전북자동차융합기술원에서 개최한 ‘GM협력업체와 금융기관 간담회’에서 나왔다.

이날 간담회에는 협력업체 대표 12명, 금융기관 관계자 11명 등 40여명이 참석했다.

협력업체 대표들은 “회사가 생사의 갈림길에 서있다”며 긴급경영안정자금의 조속한 집행, 정책자금 거치기간 연장 및 추가지원, 보증기관 취급조건 완화 등을 건의했다.

이에 최 부지사는 협력업체들에 대한 기존 대출금 만기연장, 원금상환유예, 특례보증지원 등을 금융기관에 요청했다.

또 협력업체가 정부의 연구개발 공모사업에 선정될 경우 대출을 우대해달라는 제안도 덧붙였다.

최 부지사는 “생존을 위해 힘들게 노력하는 협력업체들에게 큰 희망의 불씨가 되도록 금융기관들이 역할을 해달라”며 “전북도도 협력업체가 예전처럼 활기찬 공장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적극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최 부지사는 이날 오전 군산시청 회의실에서 이한수 군산고용지청장, 김형철 군산시 경제항만국장 등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군산고용위기 종합지원센터 등 고용위기지역 지정 관련 지원사업 추진상황에 대해 점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