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6-25 07:57 (월)
고창군, 하전 바지락 판매장 완공
고창군, 하전 바지락 판매장 완공
  • 김성규
  • 승인 2018.05.23 1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율관리어업 육성사업
7억1400만원 지원받아

고창군이 우수 자율관리공동체를 선정해 어업생산성을 높일 수 있도록 총 7억1400만원을 투입해 하전에 바지락 판매장을 완공했다고 23일 밝혔다.

자율관리어업 육성사업은 해양수산부가 불법어업을 예방하고 자원증가와 어업생산성 향상을 통한 소득증대를 위해 전국 어업 공동체를 대상으로 전년도 주요활동 실적을 심의해 우수 공동체에 지원하는 사업이다.

하전 자율관리공동체는 2001년 결성하여 꾸준한 활동을 통해 2016년에 선진 공동체로 선정되어 지난해 해양수산부 공모사업에서 7억1400만원의 사업비를 확정하고, 2017년 7월 착공해 올 4월에 하전자율관리공동체 바지락 판매장을 완공하여 이번에 준공식을 가졌다.

이길수 고창군수 권한대행은 “하전 바지락 판매장을 통해 공동체의 새로운 수익 창출로 어촌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자율관리어업의 성공적인 정착을 위해 신규참여를 유도하고 지속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고창군에는 12개 자율관리공동체가 결성돼 약 750명의 회원이 활동하고 있으며 마을어업단위 자율관리공동체 7개소, 어선어업 공동체 2개소, 복합어업 공동체 2개소, 내수면 공동체 1개소가 결성돼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