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4 22:56 (수)
햇볕의 양날
햇볕의 양날
  • 기고
  • 승인 2018.05.23 2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봄볕이 강해지는 요즘, 봄인지 여름인지 구분이 안간다.

유난히 하늘빛이 더 맑은 오늘, 다들 “밖으로~” 를 외치지만 선뜻 발이 떼지지 않는다.

그 이유는 바로, ‘자외선’!

파장이 길어 유리창도 뚫는 자외선A는 피부탄력을 감소시키고, 잔주름과 기미, 주근깨를 유발시켜 피부에 치명적!

하지만 체내 비타민D 합성을 돕은 자외선B는 면역계 활성과 세포증식, 심혈관계에도 중요한 기능을 해 꼭 볕을 통해 쬐어줘야 한다.

봄볕의 자외선A와 B, 당신은 어떤 것을 포기하고 선택할 것인가? 당신의 선택에 따라 봄볕이 때로는 독이 될 수도, 약이 될 수도 있다. /맹소영 날씨칼럼니스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