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0-23 21:50 (수)
[레미콘공장 옆 장수 반송마을 가보니] "텃밭 상추도 못먹어요"…모래 날림에 주민들 신음
[레미콘공장 옆 장수 반송마을 가보니] "텃밭 상추도 못먹어요"…모래 날림에 주민들 신음
  • 남승현
  • 승인 2018.05.28 21:19
  • 댓글 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8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각성하라 2018-05-29 21:14:33
관계기관은 적그적이고 지속적으로 관리와 단속을 해야합니다

하하 2018-05-29 21:10:43
모레바람 날리고 아스콘 냄새때문에 숨이 막히겠네요...

Thrmf 2018-05-29 19:20:52
그럼 관계자들은 주민들은 고려안하고 등산로 이용하는 탐방객들만 고려한다는 건가요? 마을에 하루종일 있는 주민들을 고려해서 조치를 취해야죠

어처구니 2018-05-29 15:36:49
나무는 다 베어버리고나서 숲길조성사업 한다고 참 한심한 발상이네.
숲이 없는데 숲길이라니? 세금 아까버라.

수미마켜 2018-05-29 11:59:54
모래먼지 아스콘냄새 폐시멘트가루 주민건강 날아가네 그곳에 주민건강챙기라 숲길조성하네
건강도 세금도 모두날아가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