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21 21:48 (수)
[전북일보의 새로운 본문활자] 가독성 높은 크고 바른 글꼴
[전북일보의 새로운 본문활자] 가독성 높은 크고 바른 글꼴
  • 전북일보
  • 승인 2018.05.31 2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일보가 창간 68주년을 맞아 새로운 본문 활자로 독자여러분을 찾아갑니다. 새로운 본문 활자는 ‘가독성 높은 크고 바른 글꼴’을 콘셉트로 만든 전북일보의 고유 서체입니다.

전북일보는 지난해 8월부터 글꼴·소프트웨어 전문업체인 태시스템(대표 김태정)과 손잡고 독자여러분이 편하게 기사를 읽을 수 있는 본문 활자의 개발을 시작했습니다. 전주시 공식 글꼴인 ‘완판본 마당체’를 만든 태시스템은 이전에도 국내 전국일간신문들의 본문 활자와 다양한 출판용 글꼴 등을 제작했습니다.

이번에 개발한 전북일보의 새로운 본문 활자는 ①신문 윤전 인쇄 때에도 글꼴 형태가 가지런하게 유지될 수 있도록 가로획의 시작을 예리하게 디자인했습니다.

②세로획이 글자의 축을 잡고 확실하게 무게를 가질 수 있도록 강하게 디자인됐습니다.

③동일한 공간에서 최대의 글자형태를 가집니다. 신문본문의 편집 특성상 좌우맞춤 단락에 가득 찬 본문이 서로 조화를 이룰 수 있도록 초성과 종성의 크기를 키웠습니다.

새로운 본문활자 도입과 더불어 오늘자부터 본문 활자를 10.7포인트로 키워 독자 여러분이 기사를 더 편하게 읽을 수 있도록 했습니다. 아울러 기사제목의 글꼴도 더 세련되고 가독성 높은 서체로 바꾸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