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8 19:48 (일)
민주당 무진장 군수 후보 3명 "지역 상생발전 위해 협력하자"
민주당 무진장 군수 후보 3명 "지역 상생발전 위해 협력하자"
  • 김효종
  • 승인 2018.06.07 2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경태·이항로·장영수 후보
“동부산악권 핵심권역 성장”
▲ 7일 무주군청 브리핑룸에서 백경태, 이항로, 장영수 3명의 무·진·장 군수후보들이 상생협력발전 선언을 약속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무주, 진안, 장수 3개 군의 더불어민주당 군수 후보들이 한자리에 모여 ‘무진장’ 상생협력 발전을 선언했다.

백경태, 이항로, 장영수 3명의 무·진·장 군수후보들은 7일 무주군청 브리핑룸에서 공동기자회견을 열고 “민선 7기 출범과 함께 무진장 상생협력발전 기구를 구성해 동부산악권을 전북 혁신 발전의 핵심 권역으로 성장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들은 “이번 지방선거가 문재인 정부의 성공과 나라다운 나라, 든든한 지방정부의 초석을 놓는 가장 중요한 일이다”며 “무진장 3개 군 민주당 군수 후보들이 삼각편대를 구성해 협력행정을 펼쳐 나갈 때 주민의 삶과 자치권을 향상시키는 다각적인 발전이 가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무진장이 더불어 상생협력하기 위해서는 민주당 후보들이 압승을 거둬야만 강한 연대를 이룰 수 있다”며 “무소속 후보들이 당선 후 민주당에 입당하겠다는 말은 용납할 수 없는 군민 기만행위다”라고 덧붙였다.

3군의 구체적 협력 방법으로는 △공정하고 정의로운 분권과 자치의 지방정부 성공 모델 조성 공동노력 △대중교통체계 개편, 관광네트워크 활성화, 동부권 경제사업 공동추진, 농산어촌 교육거버넌스 구축, 귀농귀촌 정책, 문화예술체육교류 등 정책의 상생협력 △합리적 대화를 통한 지역 간 갈등해소 및 긴급재난 사고 시 최우선적 협력과 지원 △문재인 정부와 더불어민주당, 무진장 민주당 후보들의 공동 주도 등 4개 항목을 제시했다.

3명의 군수 후보 공히 무진장 상생발전협력기구가 활성화 되면 농·산촌 대중교통체계 개편을 통한 산악관광산업의 경쟁력 향상으로 동반성장을 이루고, 백두대간 임산물 벨류체인 연계사업과 건강기능성 지역농특산품을 이용한 산업식품단지 조성 등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와 주민소득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해당 지역구위원장인 안호영 국회의원은 “더불어민주당 후보들은 공정과 정의, 평화와 번영, 분권과 자치의 가치를 공유하고 있다”며“문재인 정부와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그리고 무진장 3개군 민주당 군수가 함께 할 때 지역발전을 위한 큰 추진력을 가질 수 있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