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8-22 15:19 (수)
8~9일 사전투표…굳히기냐 뒤집기냐
8~9일 사전투표…굳히기냐 뒤집기냐
  • 특별취재팀
  • 승인 2018.06.07 2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지방선거 사전투표를 하루 앞둔 7일 한국도로공사 수목원에 설치된 조형물이 유권자들의 투표 참여를 독려하고 있다. 박형민 기자

8~9일 이틀 동안 진행되는 6·13 지방선거 사전투표를 앞두고 각 정당과 후보자간 투표참여 홍보전이 불을 뿜고 있다. 사전투표의 경우 선거 초·중반의 분위기가 반영되기 때문에 투표율에 따라 ‘굳히기’ 또는 ‘뒤집기’의 발판이 될 수 있다.

7일 전라북도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2014년 제6회 지방선거 당시 처음 도입된 사전투표의 전북지역 투표율은 16.07%였다. 하지만 지난해 19대 대선은 31.64%로 크게 상승했다.

이런 가운데 지역 정치권에서는 각종 여론조사에서 꼭 투표하겠다는 유권자가 늘어나는 추세를 보임에 따라 사전투표율도 19대 대선 때보다 상승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에 따라 각 정당과 후보들은 사전투표에서 더 많은 지지를 얻기 위해 총력전을 펴고 있다.

민주당 홍영표 원내대표는 이날 익산과 남원·임실·장수·무주를 찾아 자당 후보에 대한 지지를 호소했다.

이에 맞서 민주평화당은 전주 풍남문 관장에서 총결집 합동유세를 진행하며 지지층 결집에 나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