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4 22:56 (수)
진안 마이산 북부주차장, 생태공원으로 탈바꿈
진안 마이산 북부주차장, 생태공원으로 탈바꿈
  • 국승호
  • 승인 2018.06.10 1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로공원 등 체험·볼거리 다양
군, 폭포·야간경관사업도 계획

마이산생태공원이 주민과 관광객의 휴식공간으로 자리 잡고 있다. 이곳은 기존 마이산 북부주차장이 위치했던 곳으로 사람과 자연이 함께할 수 있는 공간으로 현재 탈바꿈돼 있다. 북부주차장이 2015년 마이산 관광단지 입구 쪽으로 이전하면서 이곳의 생태계가 복원돼 만들어졌다.

군에 따르면 생태공원 조성에 투입된 예산은 총 48억원이다. 군은 문화체육관광부 균특 국비와 동북권발전사업 도비를 지원받아 지난해 12월 생태공원을 준공했다.

이곳은 삼색버들, 꽃창포 등 수생식물 가득한 생태하천으로 꾸며졌다. 주변에 식재된 조경수, 석가산 폭포, 석회암 및 현무암 돌, 은방울꽃, 붉은애기기린초 등 수십 종류의 야생화가 어우러져 있다. 금사철나무와 4m 이상 크기의 보기 드문 공작단풍 등도 심어져 있다. 암마이봉의 타포니를 볼 수 있어 마이산 신비와 자연을 만끽할 수 있는 최적의 공간이라는 평가가 나오는 이유다.

생태공원 주변에는 가위박물관, 명인명품관, 미로공원, 마이돈 농촌테마공원, 산약초타운 등 체험거리 및 볼거리가 다양하다.

한편, 군은 올해 하반기부터 내년까지 생태공원과 마이산북부 일원에 조성된 주변 관광시설을 활용한 야간경관 조명사업을 실시할 계획이다. 또, 북부 주차장 인근에 마이산의 역사와 관련 있는 일월오봉도를 주제로 한 마이산 월광폭포를 조성하고, VR과 AR을 체험할 수 있는 토탈관광체험센터도 구축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