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9 20:56 (월)
19일부터 차로 '왼쪽' '오른쪽'으로 구분
19일부터 차로 '왼쪽' '오른쪽'으로 구분
  • 남승현
  • 승인 2018.06.17 1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9일부터 도로에서 차로를 부를 때 ‘1차로, 2차로’가 아닌, ‘왼쪽 차로, 오른쪽 차로’로 부른다.

고속도로에서 추월차선은 추월할 경우에만 이용해야 하지만, 추월차선이 도로 정체로 시속 80㎞ 미만으로 운행될 경우 주행차로처럼 그냥 달릴 수 있다.

경찰청은 이같은 내용을 담은 도로교통법 개정안을 오는 19일부터 시행한다고 17일 밝혔다.

개정법이 시행되면 편도 4차로인 경우 1, 2차로는 왼쪽 차로이고, 3, 4차로는 오른쪽 차로가 된다.

3차로에서는 1차로는 왼쪽 차로, 2~3차로는 오른쪽 차로로 구분된다. 5차로에서는 1~2차로는 왼쪽 차로, 3~5차로가 오른쪽 차로로 나뉜다.

일반적으로 차로를 반으로 나누어 1차로에 가까운 부분의 차로가 왼쪽 차로, 가운데 차로부터는 오른쪽 차로로 구분된다.

화물차 등은 오른쪽 차로를 이용해야 하며, 승용차는 모든 차로로 통행할 수 있다.

전북지방경찰청 배상진 교통계장은 “운전자가 지정차로제를 쉽게 이해하고 준수할 수 있도록 개념을 숫자에서 방향으로 바꿨다”며 “또한 고속도로의 추월차로도 합리적으로 개선되면서 지체로 인한 운전자의 불편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