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19 19:42 (수)
민주, 8월 25일 전대 열고 새 지도부 선출
민주, 8월 25일 전대 열고 새 지도부 선출
  • 박영민
  • 승인 2018.06.18 2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이 대표와 최고위원 등 새로운 지도부 선출을 위한 전당대회를 8월 25일 서울 올림픽 실내체육관에서 연다. 민주당은 18일 국회에서 비공개 최고위원회의를 열고 이 같이 결정했다.

민주당은 전대 일정을 정한 만큼 곧 전당대회준비위원회(전준위) 구성에 착수한다. 또 사전 절차로 조직강화특위 설치해 지역위원회와 시·도당위원회 개편 작업도 진행한다.

향후 구성될 전준위는 대표와 최고위원 선출을 위한 룰을 결정한다. 현재로선 대표와 최고위원을 분리해 선출하는 ‘단일성 집단지도체제’ 도입이 유력한 것으로 전해졌다.

단일성 집단지도체제는 최고 득표자가 대표가 되고 차 순위 득표자가 최고위원이 되는 순수 집단지도체제보다 대표 권한이 더 강력하다.

박범계 수석대변인은 비공개 최고위원회의 결과 브리핑에서 룰 세팅과 관련해 “전준위, 조강특위 구성과 세부적인 룰 정리, 지도체제를 어떻게 하느냐 문제가 남아있다”고 설명했다.

8월 25일 선출되는 차기 지도부는 2020년 21대 국회의원 총선거의 공천권을 행사한다. 민주당은 오는 22일 국회에서 당무위원회의를 열어 전준위 구성안을 비롯해 선거관리위원회와 조직강화특위 구성안을 의결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