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5 00:07 (화)
김승환 교육감 "교육부와 협력 원칙으로"
김승환 교육감 "교육부와 협력 원칙으로"
  • 최명국
  • 승인 2018.06.18 2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확대간부회의서 밝혀

김승환 전북교육감은 18일 “교육부와의 관계는 협력을 원칙으로 하겠다”고 밝혔다.

초·중등 교육 권한의 시·도교육청 배분 및 교육적폐 해소 등에서 교육철학을 공유하는 김상곤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장관과의 협력 관계를 한층 강화하겠다는 의지로 풀이된다.

김 교육감은 이날 확대간부회의에서 “직선 3기 전북교육청과 교육부의 관계는 협력을 원칙으로 할 것”이라며 “김상곤 장관이 성공적으로 직무를 수행해 가능하면 문재인 대통령과 임기를 함께하면 좋겠다. 전북교육청도 최대한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김 교육감은 “문재인 정부가 출범한지 1년이 넘었는데도 아직까지 교육적폐가 거의 사라지지 않았다”며 “전교조 법외노조 처분, 교원평가, 학교폭력 학생부 기재 등 이명박·박근혜 정부에서 저질렀던 교육적폐가 하루 빨리 해결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지난 13일 치러진 전국 교육감 선거 결과에 대해 “국민의 의사가 또 한 번 반영된 것”이라고 평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