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5 00:07 (화)
[지방의원 당선인에게 듣는다] 김태열 시의원 익산 마 "낙후된 지역발전 온힘"
[지방의원 당선인에게 듣는다] 김태열 시의원 익산 마 "낙후된 지역발전 온힘"
  • 김진만
  • 승인 2018.06.20 2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앞으로 4년간 혼신의 노력을 다해 낙후된 7개면의 발전을 위해 몸과 행동으로 열심히 뛰겠습니다.”

익산 마선거구(낭산·망성·여산·금마·왕궁·춘포·삼기)에서 당선된 더불어민주당 김태열 당선인은 이 지역구에서 최다 득표로 당선됐다. 초선에 이어 재선에 성공하며 입지를 굳혀가고 있는 김 당선인은 춘포지역을 중심으로 농촌지역의 민주당 지지층의 고른 득표를 끌어냈다.

초선의원으로 활동하면서 농촌문제 해결에 앞장서며 모범적인 의정활동을 펼쳐온 그는 열악한 농촌 환경개선과 농촌의 각종 지원 확충 등에 나설 계획이다.

김 당선인은 “의원 고유권한인 집행부 견제와 감시자의 역할에 충실할 것이며 풍요롭고 살기 좋은 농촌건설을 위해 앞장서겠다”며 “의정활동과 지역의 머슴역할이 미흡하거나 부족함이 있다면 채찍을 가해 달라”고 말했다. 이어 “선거 과정에서 불편을 끼친점 죄송하다. 넓은 마음으로 양해해 달라”며 “주민들이 선택해 주신 4년의 시간이 최상의 선택이었음을 행동으로 보이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