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7-22 13:54 (일)
전주월드컵경기장 '풋살경기장' 조성…내달 2일 개방
전주월드컵경기장 '풋살경기장' 조성…내달 2일 개방
  • 백세종
  • 승인 2018.06.20 2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 5억 6000만원 투입…전북현대, 시설 투자·훈련장 사용도

전주시는 전주월드컵경기장 동편에 인조잔디로 된 풋살경기장 2곳(경기장 당 가로 38m, 세로 20m)을 조성했다고 20일 밝혔다.

5억 6000만원의 예산으로 조성된 풋살경기장은 오는 7월 2일부터 시민들이 사용할 수 있도록 개방할 예정이며, 일부 시간대는 시설에 투자한 전북현대축구단의 유소년 축구 꿈나무들을 위한 그린스쿨 훈련장으로 사용된다.

이 경기장은 야간에도 경기할 수 있도록 조명시설이 함께 설치됐다. 이용 관련 기타 자세한 사항은 전주시시설관리공단 월드컵운영부(063-239-2546)로 하면 된다.

전주월드컵경기장 풋살경기장 조성사업은 시가 기반시설 조성과 부대시설을 맡고 전북현대축구단이 인조잔디와 충진재 부분의 시설에 투자한 후 시에 기부채납하는 방식으로 추진됐다.

시와 전북현대축구단은 이번 업무협의를 계기로 지속적으로 유소년 축구 활성화와 스포츠 시설 저변확대를 위해 노력할 방침이다.

전주시 관계자는 “축구동호인과 꿈나무들이 빠른 판단력과 정교한 패스 등이 요구되는 풋살경기로 습득한 기술을 그라운드에서 마음껏 발휘했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시민들의 건강한 여가생활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생활체육시설을 꾸준히 늘려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