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1 17:21 (금)
[지방의원 당선인에게 듣는다] 이우규 군의원 진안 가 "소외받는 군민 없도록 노력"
[지방의원 당선인에게 듣는다] 이우규 군의원 진안 가 "소외받는 군민 없도록 노력"
  • 국승호
  • 승인 2018.06.21 2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군의 발전을 위해 일할 수 있는 기회를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민주당 소속으로 진안군의원 가선거구(진안·백운·성수·마령)에 출마한 이우규 당선자는 7년가량 남은 경찰 공무원을 과감히 그만 두고 군의원에 출마해 당선증을 거머쥐었다.

그는 군민들을 향해 감사 인사를 마친 데 이어 “선거운동 시작부터 끝까지 상대 후보를 비방하는 네거티브를 하지 않았다고 자부한다”며 “만약 제가 인지하지 못하는 사이에 혹여라도 그러한 일이 있었다면 너그러이 용서해 주시기 바란다”고 밝혔다.

그는 “선거 공약으로 내세운 3가지를 꼭 실천하겠다”며 “기본에 충실한 의원이 되는 것, 소외받는 군민이 없도록 하는 것, 안전하고 행복한 진안을 만들겠다는 것”을 재삼 다짐했다.

이어 “군민께 약속드린 공약들을 온전히 지킬 수 있도록 두둑한 배짱과 뚝심을 앞세울 것이며, 삶의 질과 직결되는 문제부터 차곡차곡 챙기겠다”고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