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6 18:28 (금)
서울시 정무부시장에 진성준 청와대 정무기획비서관 내정
서울시 정무부시장에 진성준 청와대 정무기획비서관 내정
  • 강인석
  • 승인 2018.06.22 1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 출신…19대 국회의원 지내

서울시 정무부시장에 전주 출신인 진성준 청와대 정무기획비서관(51)이 내정됐다.

22일 서울시에 따르면 박원순 시장은 진 비서관을 새로운 정무부시장으로 내정했다.

다음 달 1일 3선 임기를 시작하는 박 시장과 손발을 맞출 진 내정자는 전주 출신으로 동암고와 전북대를 졸업했으며 19대 국회에서 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 의원을 지냈고, 20대 총선에서 서울 강서을에 출마했다가 김성태 자유한국당 대표 권한대행에게 패해 낙선했다.

민주당에서 두 차례나 전략기획위원장을 맡을 정도로 전략·기획 분야에 정통한 전략통으로 꼽히는 진 내정자는 지난해 대선 때 문재인 대통령 후보 캠프에서 전략본부 부본부장으로 활동했다. 문재인 정권 출범 이후 청와대에 입성해 정무기획비서관을 맡아 문재인 대통령의 개헌안 마련을 주도했다.

박원순 시장과는 2014년 지방선거 때 선거캠프 대변인을 맡아 인연을 맺었다.

진 내정자는 현재 청와대에 사의를 표명한 상태며, 사직절차가 끝나는 대로 서울시 임용 절차를 거친 뒤 정무부시장으로 일하게 된다.

서울시 정무부시장은 시장을 보좌하며 국회, 시의회, 언론, 정당과 서울시 업무를 협조·조정하는 차관급 직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