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20 16:50 (화)
임실군, 호암지구 배수개선사업 전액 국비 확보
임실군, 호암지구 배수개선사업 전액 국비 확보
  • 박정우
  • 승인 2018.06.24 1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식품부 착수지구 선정
2020년까지 41억 투입

임실군이 민선 7기 출범을 앞두고 신평면 호암지구 배수개선사업에 따른 사업비를 전액 국비로 확보하는 성과를 거뒀다.

지난 22일 군에 따르면, 농식품부는 임실군이 신청한 호암지구 배수개선사업을 착수지구로 선정, 총 사업비 41억원을 배정했다는 것.

신평면 대리에 위치한 경지면적 56㏊ 규모의 호암지구는 용배수로 단면 부족으로 집중호우시 상습적인 농경지 침수피해를 가져왔다.

이처럼 농가들이 많은 피해를 입는 탓에 군은 2016년 배수개선사업 대상지로 선정하고 기본조사 대상지로 준비를 마쳤다. 또 지난해 1월에는 기본계획 수립 등을 마치고 곧바로 착수지구로 선정하면서 농식품부가 우선 지원에 나서기로 결정했다는 것이다.

호암지구 배수개선사업은 전체 사업비 41억원이 투입되며 오는 2020년까지 3개년 계획으로 사업이 추진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