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2 16:50 (토)
[지방의원 당선인에게 듣는다] 윤정훈 군의원 무주 나 "현장서 답 찾는 소통 정치"
[지방의원 당선인에게 듣는다] 윤정훈 군의원 무주 나 "현장서 답 찾는 소통 정치"
  • 김효종
  • 승인 2018.06.26 2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거기간 저에게 보내주신 관심과 지지는 지역을 위해 더 봉사하고 희생하라는 사랑의 채찍으로 여기고 열심히 일하겠습니다”

정치신인답지 않은 높은 인지도와 광폭적인 선거 전략으로 무주 나선거구(안성·설천·무풍) 출전주자 중 가장 많은 표를 획득하면서 지역유권자들의 높은 관심을 확인한 윤정훈 당선인. 정세균 전 국회의장이 무진장 지역구 의원으로 활동할 당시 보좌관을 지냈었다.

윤 당선인은 “선거기간 모든 후보들이 공약했던 지역에 대한 사랑과 열정을 한곳으로 집중시켜 진정한 지역발전의 초석으로 삼고 싶다”며 “이를 바탕으로 지역화합을 이루어 내고 우리지역 현안을 하나하나 풀어내가면서 자랑스럽고 살고 싶은 무주 만들기 사업에 작은 힘이나마 보태고 싶다”는 포부를 내놨다.

그는 또 “지역 곳곳을 누비며 가슴에 새겼던 민의를 기억하고 현장에서 답을 찾는 소통의 정치를 펼칠 것”이라며 “땀 흘린 만큼 제값 받는 우리고장 명품농산물, 지역 상권을 살리는 명품관광, 복지와 교육이 튼튼한 무주 건설을 위해 모든 열정과 경험을 바치는 군의원이 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