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4 09:24 (수)
백제에 더 가까이…
백제에 더 가까이…
  • 김보현
  • 승인 2018.06.27 18: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미륵사지유물전시관
백제문화유산 주간 맞아
특별강좌·체험 등 마련
▲ 국립미륵사지유물전시관 갤러리 토크 모습.

국립미륵사지유물전시관(관장 이병호)이 백제문화유산 주간을 맞아 7월 6일부터 7월 15일까지 미륵사지와 전시관을 찾는 관람객을 위해 ‘명사와 함께하는 세계유산 백제’ 특별강좌와 체험프로그램을 마련한다.

백제문화유산 주간은 2015년 7월 8일 백제역사유적지구(8개소)가 세계유산으로 등재된 것을 기념하기 위해 기획된 것으로, 이 기간 백제 문화유산이 갖는 역사적·문화적 중요성을 국민이 더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특별 행사들을 진행한다.

특별강좌는 △7월 10일 세계유산 백제의 도성(박순발, 충남대 고고학과) △7월 12일 세계유산 백제의 분묘(최완규, 원광대 고고미술사학과) △7월 13일 사리봉영기와 금강경판의 제작(김정호, 의암서법예술연구소) △7월 14일 세계유산 백제의 사원(이병호, 국립미륵사지유물전시관) 순으로 열린다.

시민 누구나 사전 신청 없이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나만의 수막새 배지 만들기, 큐레이터와의 대화, 전통민속놀이마당 등 어린이를 위한 체험도 준비돼 있다.

이병호 국립미륵사지유물전시관 관장은 “이번 강좌에서 세계유산 백제유적의 국제적인 면모와 그동안 잘 알지 못했던 미륵사지 석탑 사리봉영기와 왕궁리 오층석탑 금강경판 제작과정 등을 자세히 탐구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