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2 16:50 (토)
전주시내 초교 주변 노란신호등 늘린다
전주시내 초교 주변 노란신호등 늘린다
  • 백세종
  • 승인 2018.06.27 2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는 교통사고를 줄이기 위한 학교 어린이 안전도시 사업의 일환으로 전주시내 초등학교 주변 어린이보호구역 내 노란색(특수색) 신호등을 확대 설치할 계획이라고 27일 밝혔다.

시는 노란신호등을 오는 9월까지 전라초등학교 주변 어린이 보호구역에 우선 설치하고 향후 나머지 초등학교 주변 어린이보호구역 72곳에 순차적으로 확대 설치해나갈 방침이다.

노란신호등은 기존 바탕이 검은색인 신호등과 달리 운전자들이 어린이 보호구역을 지나고 있음을 알 수 있도록 눈에 잘 띄는 노란색으로 된 것이 특징으로, 시는 지난 4월 교통신호등이 노후화된 곳 완산구 새연초등학교에 시범 설치했다.

이후 시가 시범 설치된 새연초등학교 교사와 학부모, 학생들에게 호응도를 질의한 결과, 노란색 신호등 설치로 차량 운전자들이 더욱 주의하고 길을 건너는 학생들도 과거보다 횡단보도 교통신호등을 더욱 준수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송준상 전주시 시민교통본부장은 “교통사고 예방과 교통약자의 안전한 보행환경조성 등 일석이조의 효과가 뚜렷하게 나타난다면 초등학교 주변 어린이보호구역으로 확대 설치하는 등 교통신호등을 효율적으로 관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