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6 14:53 (수)
김관영, 현안 예산 잇단 확보
김관영, 현안 예산 잇단 확보
  • 박영민
  • 승인 2018.07.04 2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중공업 군산조선소와 한국지엠 군산공장 폐쇄로 지역 경제가 어려움을 겪는 가운데 바른미래당 김관영 원내대표(군산)가 잇따라 국가예산을 확보해 눈길을 끈다.

김 원내대표는 3일 군산공설시장 활성화를 위한 사업비 10억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앞서 김 원내대표는 지난달 농림부 주관 옥서지구 배수개선 사업비 100억 원과 옥서·나포 지역 농촌중심활성화 사업 예산 40억 원을 확보했었다.

지역의 근간 산업이 잇따라 폐쇄되면서 경기 침체 우려가 적지 않은 가운데 나온 국가예산 확보 낭보는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단비로 받아들여진다. 김 원내대표는 그동안 국무조정실과 기획재정부를 상대로 지역 현안 해결을 위한 예산 확보 공을 들여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