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21 21:48 (수)
자동차 번호판 체계 바뀐다…내년 9월부터 '333가4444'
자동차 번호판 체계 바뀐다…내년 9월부터 '333가4444'
  • 연합
  • 승인 2018.07.05 2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9월부터 자동차 번호판 체계가 앞자리 숫자 한자리를 추가하는 형식으로 바뀐다.

국토교통부는 내년 말 소진이 예상되는 승용차 등록번호를 안정적으로 확보하기위해 이 같은 내용으로 ‘자동차 등록번호판 등의 기준에 관한 고시’를 개정할 예정이라고 5일 밝혔다.

새 번호체계는 내년 9월부터 신규 발급되는 번호판에 적용한다. 앞자리 한자리가 추가된 ‘333가4444’ 형식이다.

비사업용(자가용) 및 대여사업용(렌터카) 승용차 번호판 발급 시 적용되며 기존차량 소유자가 새 번호판으로 바꾸는 것도 허용된다.

현행 자동차 번호체계는 ‘2자리 숫자+한글+4자리 숫자’로 이뤄져 있어 총 2200만개 번호를 표현할 수 있다. 그러나 자동차 증가로 이미 신규 발급이 가능한 번호가 모두 소진돼 차량말소 등으로 회수된 번호를 내주는 실정이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