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1 17:21 (금)
황숙주 "실질적 지방분권 이뤄지는데 한 몫"
황숙주 "실질적 지방분권 이뤄지는데 한 몫"
  • 임남근
  • 승인 2018.07.08 1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시장군수협의회장 황숙주 순창군수 선출

황숙주 순창군수가 민선 6기 후반기에 이어 민선 7기 전반기에도 전라북도시장군수협의회를 이끌게 됐다.

전라북도시장군수협의회는 지난 5일 민선 7기 전북시장군수협의회 1차년도 제1차 회의를 갖고 진행하고 황숙주 순창군수를 회장으로 김승수 전주시장을 부회장으로 선출했다.

이날 회의에는 황숙주 군수를 비롯해 김승수 전주시장, 이환주 남원시장, 박성일 완주군수 등 자치단체장과 이번 6·13지방선거에서 처음으로 자치단체장에 당선된 유진섭 정읍시장, 박준배 김제시장 등 13명의 단체장들이 참석해 인사를 나눴다.

황 군수는 인사말을 통해 “전라북도는 지난 민선 6기에 세계 태권도 선수권 대회 성공개최, 백제 역사 유적지구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 2023 새만금 세계 스카우트 잼버리 유치 등 큰 성과도 많았지만 현대조선소 군산조선소 폐쇄, 한국 GM 군사공장 폐쇄 등 경제문제가 군산을 넘어 우리 전북경제를 송두리째 흔들고 있다” 면서 “14개 자치단체와 전라북도와의 공고한 협력이 어느 때 보다 필요한 시기인 만큼 시장군수협의회가 선도적으로 전북발전을 위해 노력해 나가자”고 말했다.

황 군수는 이어 “국가적으로 지방분권에 대한 목소리가 높은 시기인 만큼 앞으로 진행될 지방분권 논의 과정에서도 전라북도의 목소리가 반영되어 실질적인 지방분권이 이뤄질 수 있도록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에서도 주도적 역할을 해나가겠다”라는 포부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