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2 16:50 (토)
"복지차량 타고 동네 구석구석 살펴요"
"복지차량 타고 동네 구석구석 살펴요"
  • 김효종
  • 승인 2018.07.09 2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주군, 무풍·설천면에
차량·스마트 워치 보급
▲ 무주군이 보건복지부와 환경부로부터 지원 받은 국비와 군비를 합친 기금(1억 6600만원)으로 구입한 복지차량을 무풍면과 설천면에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무주군

무주군이 9일 무풍면과 설천면 두 곳의 주민자치센터에 복지차량을 전달했다.

찾아가는 복지서비스 강화를 위해 전달된 이 차량은 앞으로 두 지역 복지대상자 상담을 위한 방문과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주민 발굴, 민·관 자원을 연계·지원, 지역사회 자원을 관리하는 등의 다양한 복지업무 추진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김완식 군 희망복지담당은 “찾아가는 복지서비스는 주민자치센터를 주민과 가까운 지역복지 중심기관으로 변화시켜 주민들의 복지 체감도를 높인다는 취지에서 추진하고 있다”며 “그 일환으로 보건복지부와 환경부로부터 지원 받은 국비와 군비를 합친 기금(1억 6600만원)으로 복지차량을 구입해 지난해부터 6개 읍면에 보급했다”라고 밝혔다.

군에 따르면 지난해 무주읍과 안성면에 전기차량 각 1대, 적상면, 부남면에 가솔린 차량 각 1대씩을 보급했으며 지난 3월 맞춤형 복지 팀이 신설된 설천면과 무풍면에도 이번에 가솔린 차량을 각 1대씩 보급했다.

또 방문 상담이 잦은 사회복지업무 담당 공무원의 안전 확보를 위한 스마트 워치(복지공무원 안전지킴이)도 보급했다.

각 읍면 사회복지 담당자들은 “복지차량이 들어오면서 어려운 이웃들을 찾아가 살피고, 도움을 드리는 일이 훨씬 수월해지고 잦아졌다”며 “스마트 워치까지 보급이 되면서 현장 출장 시 불안했던 부분이 해소되니까 조금 더 적극적으로 대할 수 있어 주민들의 만족도도 높아지는 것 같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