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5 00:07 (화)
이환주 남원시장 "공공의대 조기 개교 전기열차 도입 가속"
이환주 남원시장 "공공의대 조기 개교 전기열차 도입 가속"
  • 이강모
  • 승인 2018.07.09 20:28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환주 남원시장이 남원 국립공공의료대학 조기 개교를 위해 기획실을 필두로한 TF팀을 본격 가동하는 등 민선 7기 현안 세부 계획 추진 프로그램을 보강하고 있다.

문재인 정부 공약에 따라 정부가 남원시 국립 공공의료대학 설립을 확정한 가운데 주무부처인 보건복지부와 예산권을 가진 기획재정부의 의견이 갈리고 있기 때문이다.

먼저 복지부와 남원시는 체계적인 공공의료 교육과 간호대 등 보건학과 계열의 추가 확장이 용이한 6년제 의과 대학을 선호하고 있다.

반면 예산권한을 가진 기획재정부는 의과대학에 비해 예산이 상대적으로 적고 의사배출 시점을 2년정도 단축할 수 있는 4년제 의학전문대학원을 선호하고 있다.

이 시장은 또 국내 최초 지리산친환경 전기열차 시범사업 도입 역시 서두르고 있다. 현 정권의 공약사업이지만 자칫 시간이 늦어질 경우 사업이 유야무야 될 수 있다는 판단에서다.

지난 2013년부터 남원시가 추진해 온 산악철도 건설에 수많은 걸림돌이 있었지만 문재인 정부가 들어서면서 다시 지리산친환경전기열차로 명칭을 바꿔 추진되고 있다.

이 시장은 민선 7기 4년 임기 동안 전체 노선에 대한 사업 완공을 어렵지만 일단 시범 노선을 설치하겠다는 것이 목표다.

이 시장은 “다른 선진 국가에서 시행했던 사례가 있기 때문에 어떤 기술을 고집하지 않아도 그 것은 충분하게 이해하고 돌파를 해낼 수 있다”며 “내가 시장으로 있을 때 무언가를 이뤄놓겠다는 생각보다는 차기, 훗날의 남원 발전을 위한 초석을 다지는 데 모든 걸 전념할 생각”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병수 2018-07-10 15:38:01
이환주 너도 적당히 해쳐먹어라
재선에 만족해야지
3선까지 하냐

이번에 문재인 때문에
어부지리로 당선되었는데
이번까지만 하고
다시는 남원에 얼쩡거리지 말아라

적당히 해쳐먹어야지
도대체 몇년을 해먹냐

군대도 6개월짜리로 단기로 갖다오고
평생 온갖 특혜만 누리고

3선에 만족하고
다시 국회의원 나오네
도지사 나오네
이런 헛소리 나오지 않도록 하고

이번에 3선 마치면
정계 은퇴 하고 살아라

김병수 2018-07-10 15:37:18
이환주 너도 적당히 해쳐먹어라
재선에 만족해야지
3선까지 하냐

이번에 문재인 때문에
어부지리로 당선되었는데
이번까지만 하고
다시는 남원에 얼쩡거리지 말아라

적당히 해쳐먹어야지
도대체 몇년을 해먹냐

군대도 6개월짜리로 단기로 갖다오고
평생 온갖 특혜만 누리고

3선에 만족하고
다시 국회의원 나오네
도지사 나오네
이런 헛소리 나오지 않도록 하고

이번에 3선 마치면
정계 은퇴 하고 살아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