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0-19 20:25 (금)
미·중 간 무역마찰 연장전 지속
미·중 간 무역마찰 연장전 지속
  • 기고
  • 승인 2018.07.15 2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증시는 그동안 미중간 무역분쟁 우려 확산으로 인한 급락여파로 하락했던 시장에 저가 매수세 유입에 힘입어 상승 출발했다. 11일 한때 미국이 2000억달러 규모의 중국산수입품에 대한 추가 관세 부과 리스트를 공개하면서 약세를 보이기도 했으나 상승세로 돌아서 2310선을 회복했다.

G2간 무역전쟁국면이 지속되는 만큼 투자심리도 제약적일 수 있지만 하락에 따른 코스피지수의 밸류에이션 매력이 부각되고 있는 PBR 1배 수준인 2300포인트선 전후로 시장의 저점을 찾는 과정으로 해석될 수 있는 모습이다.

코스피지수는 전주보다 38.03포인트 상승한 2310.90포인트에 거래를 마감했고, 코스닥지수는 전주보다 19포인트 상승한 827.89포인트로 마감했다.

이번주도 미중간 무역마찰의 연장전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미국 고부가가치 제조업에 들어가는 중국산 희토류를 비롯해 소비재, 전자제품, 섬유제품, 금속제품, 자동차제품, 철강알루미늄 제품, 농축수산물의 구체적인 관세부과 대상 리스트가 공개되면서 국내 기업들의 수출도 동반되어 둔화할 것이란 우려감이 나오고 있는 상황이고, 미 무역대표부가 추가 관세를 부과했다는 것 자체가 이번이 끝이 아니라 장기적 시각에서 대응하는 전략이라는 점에서 주의할 필요는 있어 보인다.

앞으로 160억 달러 규모의 품목에 대한 미국측의 제2차 관세부과 여부에 따른 중국정부의 대응방식에 따라 글로벌 증시의 움직임이 좌우될 것으로 전망된다.

여기에 국내 상장기업들의 2분기 실적발표와 3분기 실적전망이 나오고 있는 상황이다. 무역분쟁으로 인한 수출업종의 기대감 개선을 제약할 것으로 보여 양국간의 대응에 따라 변동성은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다만 국내증시에 부담으로 작용했던 유가상승, 유럽 경기부진 요인은 완화되는 모습으로 지수의 가격조정에서 기간조정국면으로 전환될 것으로 전망된다.

유가는 서부텍사스 중질유기준 배럴당 75달러 고점확인하고 안정되는 모습으로 인플레이션 우려감이 점차 해소될 것으로 보이고, 글로벌 경제지표인 서프라이즈인덱스는 유럽을 중심으로 반등하고 있어 달러강세가 완화될 수 있는 모멘텀을 만들어 줄 것으로 예상되어 진다.

현 국면에서 무역분쟁우려가 지속되고 있는 건 사실이지만 국내증시 밸류에이션매력이 높아진 상황에서 외국인투자자 수급개선과 지수의 추가반등, 낙폭과대주에 따른 기술적반등 국면이 지속될 것으로 보여 낙폭과대 실적주로 반도체, 은행, 증권, 건설업종에 관심을 가지고 접근할 필요가 있어보인다.

KB증권 익산지점 금융상품팀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